[KS]돌아온 미란다 “함께하지 못해 상심 컸다”



[서울=뉴시스] 김희준 기자 = 어깨 통증을 털고 극적으로 한국시리즈(KS·7전4선승제) 엔트리에 합류한 두산 베어스의 외국인 에이스 아리엘 미란다(32)가 우승을 향한 열망을 한껏 드러냈다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

토토

토토 사이트

토토사이트 추천


추천 기사 글